리뷰

[개봉기] FT012

연구소장2017.05.16 01:17조회 수 498댓글 5

안녕하세요! 카이 입니다.

 

 

 

 

 

 

 

지난 포스팅 에서 RC보트로 외도를 시도한 카이의 모습을 볼 수 있었는데요!

 

 

 

 

 

 

 

 

 

이 작은 미니보트에 관심을 보인 이가 카이 말고도 있었으니... 바로 카이의 반쪽이 루리리양 입니다.

 

 

 

 

 

 

 

 

 

카이보다도 멋진 턴 실력을 보여주며 RC 보트에 소질을 보였는데요.

 

 

 

 

 

 

 

 

 

사실 드론은 좀 기피하는 모습을 보여 함께 드론 날리러 가잔 말을 못했는데...

 

 

 

 

 

 

 

 

 

최근 휴가지 에서도(http://ccs2121.blog.me/220780889565) 보트를 가지고 놀다 오기도 했어요.

 

 

 

 

 

 

 

 

 

그래서 눈여겨 봤던것이...

 

 

 

 

 

 

 

 

 

 

 

 

 

동일한 페이-렁 사의 FT011 이었습니다.

 

 

 

 

 

 

 

 

 

올블랙의 미려한 바디와 15만원대의 저렴한(?)가격에 인기가 많은 기종 입니다만...

 

 

 

 

 

 

 

 

 

역시나 카이에게는 금전적 장벽이 높습니다.

 

 

 

 

 

 

 

 

 

주항을 하려면 둘이 함께 해야 할텐데... 그럼 두대를 구입 해야 할텐데... 두대 하면 30만원... 드론 한대가 홀랑입니다.

 

 

 

 

 

 

 

 

 

그래서 차선책으로 생각한 것이...

 

 

 

 

 

 

 

 

 

 

 

 

 

 

 

 

 

 

FT011의 보급형 라인인 FT012 입니다.

 

 

 

 

 

 

 

 

 

FT011 이 4셀 배터리를 사용하고 시속 60Km를 달릴 수 있는 보트라면 이녀석은 FT011의 하위호환, FT009의 상위호환으로 볼 수 있는 보트 입니다.

 

 

 

 

 

 

 

 

 

3셀 배터리를 사용하고 시속 45Km로 주항 할 수 있습니다.

 

 

 

 

 

 

 

 

 

 

 

 

 

 

이 녀석으로 마음을 굳히고... 몇일이 지났습니다.

 

 

 

 

 

 

 

 

 

 

 

 

 

 

 

 

 

 

 

 

 

 

 

중국에서 온 상자가 도착 했습니다.

 

 

 

 

 

 

 

 

 

택배는 언제나 신나죠^^

 

 

 

 

 

 

 

 

 

 

 

 

 

 

 

 

 

 

 

 

 

 

 

생각보다 큰 박스에 움찔...

 

 

 

 

 

 

 

 

 

TOP SPEED 45km/h 라고 표기 되어 있습니다.

 

 

 

 

 

 

 

 

 

수냉식 브러시리스 모터를 사용 합니다.

 

 

 

 

 

 

 

 

 

제품을 받은 후에야 알게 된 것인데... 이 보트 물이 잘 찬다고 합니다...

 

 

 

 

 

 

 

 

 

방수 작업을 해야 한다고 하는데... 일단은 그냥 써 보렵니다.

 

 

 

 

 

 

 

 

 

 

 

 

 

 

 

 

 

 

 

 

 

 

 

 

 

 

 

 

FT008과 박스 크기 비교 해 봅니다.

 

 

 

 

 

 

 

 

 

 

 

 

 

 

 

 

 

 

 

 

 

 

 

 

 

 

 

 

뚜껑을 열면 생각보다 큰 보트가 떡 하니 들어 있습니다.

 

 

 

 

 

 

 

 

 

사실 FT008보다 아주 약간 큰 미니보트를 원했는데...

 

 

 

 

 

 

 

 

 

산수에 약하다 보니 스펙을 보고도 작을거라고만 상상하고 있었습니다.

 

 

 

 

 

 

 

 

 

 

 

 

 

 

 

 

 

 

 

 

 

 

 

 

 

 

 

 

저가형 밸런스 충전기도 들어있습니다.

 

 

 

 

 

 

 

 

 

저는 이건 쓰지 않을것 같네요^^

 

 

 

 

 

 

 

 

 

 

 

 

 

 

 

 

 

 

 

 

 

 

 

 

 

 

 

 

추가 구성품으로는 샤프트에 바를 수 있는 구리스와 분해용 공구,

 

 

 

 

 

 

 

 

 

선두 보호캡 2개와 여분의 프로펠러, 보트 받침대가 들어 있습니다.

 

 

 

 

 

 

 

 

 

 

 

 

 

 

 

 

 

 

 

 

 

 

 

 

 

 

 

 

송신기는 FlySky의 GT2B와 비슷하게 생겼습니다.

 

 

 

 

 

 

 

 

 

상황 봐서 물 많이 새고 어쩔 수 없이 열어야 하는 경우엔 GT3B 정도로 업그레이드 해 줘야 겠습니다.

 

 

 

 

 

 

 

 

 

 

 

 

 

 

 

 

 

 

 

 

 

 

 

 

 

 

 

 

FT009와 나란히 놓아 봅니다.

 

 

 

 

 

 

 

 

 

미니보트의 사이즈 임에는 틀림 없지만...

 

 

 

 

 

 

 

 

 

배낭에 넣기도 쇼핑백에 넣기도 애매한 사이즈 입니다.

 

 

 

 

 

 

 

 

 

 

 

 

 

 

 

 

 

 

 

 

 

 

 

 

 

 

 

 

 

 

 

 

 

뚜껑을 열어 봅니다.

 

 

 

 

 

 

 

 

 

FT012는 뚜껑이 하나 더 있는 2중 구조 네요!

 

 

 

 

 

 

 

 

 

이 내부 뚜껑이 그 유명한 물 많이 샌다는 그 뚜껑 입니다.

 

 

 

 

 

 

 

 

 

 

 

 

 

 

 

 

 

 

 

 

 

 

 

 

 

 

 

 

한겹의 뚜껑을 더 열면, 드디어 그 내부를 보여 줍니다.

 

 

 

 

 

 

 

 

 

기본적으로 대부분의 보트는 비슷한 구조를 가지고 있습니다.

 

 

 

 

 

 

 

 

 

완구보트인 FT008은 기어를 이용해 방향타를 조정 하는데, FT012는 서보를 사용 합니다.

 

 

 

 

 

 

 

 

 

이 서보가 방수서보라고는 하는데... 많은 분들이 방수력에 큰 기대는 하지 말라고 하십니다.

 

 

 

 

 

 

 

 

 

역시나 상황 봐서 물 많이 새면 방수작업할 겸 뜯어서 변속기(ESC), 서보, 수신기 전부 교체 해야 겠습니다.

 

 

 

 

 

 

 

 

 

 

 

 

 

 

 

 

 

 

 

 

 

 

 

 

 

 

 

 

당연히 상대가 안되는 배터리의 비교 입니다.

 

 

 

 

 

 

 

 

 

배터리가 용량에 비해 사이즈가 상당함에도 방전률이 낮습니다.

 

 

 

 

 

 

 

 

 

 

 

 

 

 

 

 

 

 

 

 

 

 

 

 

 

 

 

 

 

 

 

 

 

송신기에는 6개의 AA 배터리가 들어갑니다.

 

 

 

 

 

 

 

 

 

RC인의 친구 노브랜드 배터리♥

 

 

 

 

 

 

 

 

 

사진이 뭔가 좀 이상하죠? 예 저도 사진 찍고 나서 전원이 켜지질 않아서 그제야 발견 했답니다.

 

 

 

 

 

 

 

 

 

 

 

 

 

https://youtu.be/6Q026vyPY3A

 

 

 

 

 

 

 

 

기능상의 문제가 없는지 테스트 해 봅니다.

 

 

 

 

 

 

 

 

 

완구 보트와는 달리 물 감지 센서가 없어서 그냥 허공에서도 동작을 하네요.

 

 

 

 

 

 

 

 

 

이는 드론과 똑같이 주의를 요하는 부분 입니다.

 

 

 

 

 

 

 

 

 

약 70%가량 스로틀을 당겨 보았는데,

 

 

 

 

 

 

 

 

 

프로펠러에서 발생한 풍압에 보트가 앞으로 밀리기 시작해 깜짝 놀라 스로틀에서 손을 떼었네요. 

 

 

 

 

 

 

 

 

 

 

 

 

 

 

조만간, 주항 후기로 찾아 뵙도록 하겠습니다^^

 

 

 

 

 

 

 

 

 

 

 

 

 

 

 

 

 

 

[이 게시물은 Wild Cats님에 의해 2017-10-24 23:37:43 보트에서 복사 됨]

 






  • 1
  • 0
FT012 주항영상 (by 연구소장) FT008 주항영상 (by 연구소장)

Administrator
Wild Cats : 대한민국 공식 취미생활 연구소
https://wildcats.co.kr

Team Manager
Team. G.D.S.
https://teamgds.co.kr

Chief
Drone Mania
http://cafe.naver.com/dronemania

Instructor
Drone Mania Seoul/Kyeonggi
https://goo.gl/Zq1MJb

 

Comment
드론만드는 키덜트 낚시꾼.

댓글 달기 에디터 사용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댓글 5
정렬

검색

사진ㆍ영상FT012 주항영상3
연구소장
2017.05.16 조회 417 추천 수 1
안녕하세요! 카이 입니다. 지난 포스팅 에서 RC보트로 외도를 시도한 카이의 모습을 볼 수 있었는데요! 이 ...
연구소장
2017.05.16 조회 498 추천 수 1
사진ㆍ영상FT008 주항영상2
연구소장
2017.05.16 조회 411 추천 수 1
연구소장
2017.05.16 조회 340 추천 수 1
정렬

검색